꼴 값만 해줬어도... GS25 화이트 초코렛타 ├ 편의점



 세붕도 그렇지만 GS25의 PB과자들 디자인 기조가 바꼈더라.(구 디자인은 이 링크의 사진을 참조) 차이점이라면 세븐일레븐은 바뀐 디자인이 나름 괜찮아졌는데 GS는 어째 좀 더 촌스러워 졌다는 거...? 뭐 그래봤자 내용물은 똑같을 테니 별 상관 없지만. 어쨌건, 새 디자인을 채택한 신상품이 나왔길래 집어왔다. 가격은 1,200원.

 사실 껍질 디자인보다 더 눈길을 끄는 것은 과자의 생김새이다. 초코렛타는 반지 형태의 검은색 초콜릿 스낵인데(나름 맛있다.) 반해, 이건 하얀 큐브 형태를 가지고 있다. 이렇게 생긴 과자는 잘 없으니 신선하게 느껴진다. 주사위 치즈 같기도 하고 크루통도 조금 생각나고. 그런 연유로 생김새는 합격. 보기 좋은 떡이 먹기도 좋다고 하지 않나.

 생김새도 중요하지만 더 중요한 건 맛인데, 하필 이 부분이 좀 미묘하다. 하나 들어 씹어보면 초코렛타처럼 얼기설기한 과자 부분의 틈틈이 초콜릿이 들어있는 구조를 가지고 있음을 알 수 있다. 그리고 입 안에 가득 차는 단 맛. 오리지널 초코렛타도 초코가 담뿍 들어있어서 꽤 달았지만, 화이트 초코렛타는 이걸 가뿐하게 능가한다. 아주 묵직한 당분 펀치 한방을 입안에 털어 넣는 느낌이랄까?화이트 초콜릿은 나름대로 실하게 들어있지만 질이 괜찮지는 못하다. 얘랑 비교하면 오리지널 초코렛타 마저 정말 괜찮은 초콜릿이었다 생각할 정도. 한두개 집어먹기는 괜찮지만, 하나 먹을 때마다 당분 내성 굴림을 해야 되니 계속 먹는 것은 비추천. 어지간해선 버틸 수가 없다.

 꼴은 참 이쁜데, 그 꼴 값을 못하는 과자. 생긴 것만큼 먹기 좋은 맛이었다면 하는 생각이 든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검색

이 이글루에서 검색

통계 위젯 (화이트)

1414
123
641189